편돌이녀 심리 ....ssul


편돌이하다가 만난
 
내다음타임여자인데
 
내가한 3개월정도 햇거든
 
근데 2개월째까지 서로 그냥 시제만맞추면가고
 
걍올떄 인사하고
 
나 새벽에 손님들이와서 인상좋다고 먹을거 많이사주거든
 
그러다가 내가싫어하는것들 내다음타임 여자주고그랫는데
 
2개월하고 몇주지난후에 갑자기 나한테 말걸고 친절하게 대하드라
 
얼굴이 ㅅㅌㅊ 여서 기뻣음 ㅎㅎ
 
여자가 "이거 어떻게하는거에요?" 하면
나는 "이렇게하는거에요"함
그러면 여자가 또똑같은거 계속물어봄
그러면 나는 웃으면서 손님한테"이거어떻게해요?" 물어봄
 
이런식 가벼운장난 하는사이가됨
 
근데 서로 이름이랑 나이는 모름
 
그리고 시간은흘러 3개월째 다와가는데
 
그여자가 "저내일이마지막이에요  ..ㅎ"
 
이러는데 나순간 당황해서 "아..그래요? 네.." 그랫다 .. 아직도후회됨 ㅠㅠ
 
그러고나서 서로할일하다가 그여자가 시제맞추고 집감
 
그리고 그날밤에 ' 아 내일이 마지막이구나 ㅠ 번호라도 물어볼까?'
 
떨리는 마음으로 생각하다가
 
다음날 아침이되고 그여자올시간되서 기다리고있었는데 그여자가들어옴 ㅋ
 
근데 그여자가 갑자기 안입던 치마랑
 
안하던 화장하고 "안녕하세요 ㅎ"이러는데
 
진짜이쁘드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시제맞추면서 " 우리이제 좀친해진거같은데 아쉽네요 ㅠ"이러는거야ㅋㅋ
 
나는 이여자가 지금 번호물어봐달라고 하는건가? 싶기도하고 아닌거같기도하고
 
그래서걍 번호못물어보고 말몇마디하다가 시제맞추고 집감 ㅋ
 
 지금 그여자 잘살고있나 모르겟다 ㅋ
 
1.ㅅㅌㅊ여자
2.번호 못물어봄
3.ㅎㅎ 딸쳐야징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